HOME > 나눔마당 > 마음쉼터 >
     
  Saint Padre Pio 시련의 겨울과 봄
  글쓴이 : 테아     날짜 : 10-04-14 13:23     조회 : 2623     트랙백 주소

 - 오상의 성 비오 신부님 - 

 

  Padre Pio

 

                 주님께서 그대에게 주시는 시련은
 
                모두 사랑의 표시이며, 

                영혼의 보석입니다. 

                내 사랑하는 이들이여, 

                겨울은 가고 영원한 봄이 옵니다. 

                겨울 바람이 거셀수록 

                봄의 아름다움은 한층 더합니다.

              

 

romina34님이 촬영한 Padre Pio esposto5. 

   

 

                                                                        


마르티나   10-04-15 09:50
모두 사랑의 표시인 줄 모르고 거부하려고만 해서 ,받아드리지 못해서
내 가족에게,이웃에게 크나큰 상처를 주고 있었나 봅니다.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오늘은 정말 즐겁고 행복한 하루가 될 것 같아요.^^
     


현재접속8,회원0
   제주교구 건강가정지원센터제주청소년사목위원회가톨릭제주교구사진가회제주M.E성이시돌피정센터
   중앙성당 서문성당신제주성당광양성당정난주성당동문성당동광성당조천성당효돈성당모슬포성당한림성당서귀포성당
   굿뉴스한국천주교주교회의가톨릭신문영문가톨릭info꽃동네ㅣ평화방송
   마리아사랑넷성바오로디지털꿈로고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