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나눔마당 > 자유게시판 > 이야기나눔 >
 
  [이야기나눔] <이태석 신부, 세상을 울리다>12월23일(목) 오후 10시 KBS - 1TV 성탄특집
  글쓴이 : 테아     날짜 : 10-12-23 08:39     조회 : 3881     트랙백 주소
12월23일(목) 오후 10시 KBS - 1TV에서 성탄특집으로
 <이태석 신부, 세상을 울리다>편을 방송합니다. 
- 방송일시: 2010년 12월23일(목) 오후 10시~11시
----------------------------------------------------------------------------------
KBS 보도자료 - <이태석 신부, 세상을 울리다>

선종(善終), “착하게 인생을 마무리하다”

지난 1월, 한 사제가 선종했다.
사제가 떠난 후,
그의 착한 삶을 담담하게 그린 다큐영화 한 편이 관객들과 만났다.

영화 <울지마, 톤즈>.  
<Don't cry for me Sudan> 이라는 제목으로 영화의 본고장 LA에서도 상영됐다.
20만 명에 육박하는 관객이 소리없이 영화를 봤다.
관객 평점은 “별 다섯 개” 역대 상영 영화 가운데 가장 높다.
누군가는 평점을 매기는 것 자체가 의미가 없다고도 한다.  

영화 속 주인공은 故 이태석 신부.
화면으로 그를 만난 관객들은 예수의 모습을 보았다고 고백한다.
자신의 삶을 뒤돌아보며 눈물을 펑펑 쏟았다고도 한다.
사람들은 왜 그를 눈물로 기억하는 것일까?

이태석 신부 선종 후 나타나고 있는 사랑의 기적을 통해
2010년 우리가 기다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모습을 찾아본다.

   故 이태석 신부.
   의대를 졸업한 그는 한국 사제로는 최초로 아프리카 선교를 지원했다.
   세상에서 가장 가난한 수단 톤즈에서 병들고 아픈 환자를 돌보고
   소년병들에게는 총 대신 악기를 쥐어주었다.
   지난 1월, 말기 대장암으로 투병 끝에 선종했다.  

■ 전격 공개, 이태석 신부의 생전 육성
  지난 11월 5일, 미국 LA 허리우드에서 멀지 않은 상영관에서 영화 <울지마 톤즈>가 개봉됐다. 반응은 뜨거웠다. LA 한인들과 이태석 신부의 인연은 각별하다. 말기 대장암 진단을 받기 석 달 전, 그는 톤즈를 떠나 한국으로 오기 전, LA에 들렀다. 성령대회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결과적으로는 톤즈 사람들을 위한 그의 마지막 사랑의 행보가 됐다. 당시 현장을 녹화한 DVD에는 그의 헌신과 웃음이 가득하다. 그의 육성을 통해 듣는 톤즈에 대한 절절한 사랑이야기!

■ 소록도, 이태석 신부를 만나다.
  신현복 할아버지는 10년 전 소록도에 들어오기 전 전 재산을 가난한 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주고 왔다. 제작진에게 모아놓은 현금을 보여주며 불쌍한 학생들을 도와주라고도 한다. 생전의 이태석 신부는 ‘작은 것에 감사할 줄 아는’ 한센인을 지극정성으로 보살폈다. 제작진은 소록도의 한센인들에게 ‘이태석 신부’를 만나게 해주고 싶었다. 소록도 강당에 차려진 작은 영화관에서 드디어 <울지마 톤즈>가 상영되고....그들은 무엇을 보았을까?

■ ‘꽃’이 되고 싶은 사람들
  크리스마스를 앞둔 12월 둘째 주, 주한 교황청 대사관에서 바티칸으로 보내는 외교행랑에는 이태석 신부 영상물과 대사의 편지가 담겨 있었다. 대전 교구청 주교는 이태석 신부의 사랑을 잇고 있는 교구청 신자들을 불러 직접 스파게티를 만들어줬다. 톤즈 의료봉사를 다녀온 의사와 톤즈 유학생 2명이다. 국내 후원회 뿐 아니라, LA 후원회도 최근 회원 수가 급격히 늘며 천사의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 '헌신‘의 리더십, 세상을 바꾼다.
  이태석 신부는 가톨릭 사제이지만, 그의 착한 삶을 영화로 만난 사람들은 이 영화를 종교영화라고 하지 않는다. 교육계, 의료계를 포함한 사회 각 계에서는 이태석 리더십을 본받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그들이 말하는 이태석 리더십이 무엇인지 들어본다.

        인생을 정말 하느님의 나라처럼 새처럼 훨훨 날아다니는 것처럼 살고
        싶어서 오신 것인데 날기에는 너무 많은 것들이 내 안에 들어있어요.
                 하나씩 하나씩 비울 때 우리가 날수 있고 그래야 진정한 행복을 얻을 수 있지 않을까
                                        .....‘이태석 신부’ (2008년 8월 LA에서




<묵상> 이태석 신부님 작사, 작곡

십자가 앞에 꿇어 주께 물었네
추위와 굶주림에 시달리는 이들
총부리 앞에서 피를 흘리며 죽어가는 이들을



당신은 보고만 있냐고
눈물을 흘리면서 주께 물었네
세상엔 죄인들과 닫힌 감옥이 있어야만 하고
인간은 고통 속에서 번민해야 하느냐고

조용한 침묵 속에서 주 말씀 하셨지
사랑, 사랑, 사랑
오직 서로 사랑하라고

난 영원히 기도하리라
세계 평화 위해
난 사랑하리라
내 모든 것 바쳐





미카엘라   10-12-27 13:25
맘편히 한번 울었네요..안 그런척남편도 울고,,감동은 나의 삶의 반성과..부끄러움이 되어 돌아왔습니다. 바로 지금부터라도 실천하는 사랑을 ..해야겠어요. 요한신부님의 영원한 안식을 기도합니다.
 

게시물 35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0 [이야기나눔] 제98차ME주말부부 환영식 미카엘라천… 02-28 3469
219 [이야기나눔] 무신론:우리가 싸워야 할 붉은 용! : 북한주민을 위해 기도해 주… (1) 테아 02-15 2966
218 [이야기나눔] 가족과 함께하는 오름등반 미카엘라천… 02-14 3787
217 [이야기나눔] 2월13일ME에서 대추차 봉사 (1) 미카엘라천… 02-14 5036
216 [이야기나눔] 부부행복 광야의베드… 02-06 2614
215 [이야기나눔] 2월4일(금) 10pm 울지마 톤즈, 극장판 방영, KBS,1TV에서 테아 02-04 3249
214 [이야기나눔] 구제역-강우일주교님 가톨릭신문 특별 기고 (1) 테아 01-31 2855
213    [이야기나눔] 소 달구지-펄벅-차동엽신부 (1) 테아 01-31 3393
212 [이야기나눔] 참된 행복을 바란다면...송현 신부님 글에서 (2) 광야의베드… 01-30 3390
211 [이야기나눔] (Save lnternet 뉴데일리) "가톨릭 평신도들 “신도들이 교회 … (2) 프란치스코… 01-21 2801
210 [이야기나눔] 2010년 12월 25일 메주고리예 성모님 메시지 테아 12-29 2942
209 [이야기나눔] <이태석 신부, 세상을 울리다>12월23일(목) 오후 10시 KBS… (1) 테아 12-23 3882
208    [이야기나눔] 재방송 12월 24일(금) 오후 4시<이태석 신부 세상을 울리다&g… 테아 12-23 3312
207 [이야기나눔] 너희의 침묵 - 마리아사제 운동 - 테아 12-21 3128
206 [이야기나눔] 스테파노 곱비신부: 한국의 3가지 위험, 티 없으신 성심께 봉헌… (3) 테아 12-18 7186
 1  2  3  4  5  6  7  8  9  10    
 

현재접속2,회원0
   제주교구 건강가정지원센터제주청소년사목위원회가톨릭제주교구사진가회제주M.E성이시돌피정센터
   중앙성당 서문성당신제주성당광양성당정난주성당동문성당동광성당조천성당효돈성당모슬포성당한림성당서귀포성당
   굿뉴스한국천주교주교회의가톨릭신문영문가톨릭info꽃동네ㅣ평화방송
   마리아사랑넷성바오로디지털꿈로고스스토리